2011년 2월 12일 토요일

Airport Express를 이용한 Airplay 실행

iOS가 4.2 버젼으로 업그레이드 되면서 추가된 기능들 중에 중요한 것이 Airplay라고 생각합니다. Airplay는 음악이나 동영상을 무선으로 스트리밍할 수 있는 기능인데 이 기능을 사용하려면 애플TV나 와이파이가 내장된 스피커나 리시버가 있어야 합니다. 국내에는 애플TV가 아직 정발되지 않았고, 와이파이가 지원되는 스피커나 리시버는 정식으로 판매 되는 제품이 별로 없습니다. 그러나 음악의 경우 Airport express라는 애플의 무선공유기를 이용하면 airplay이 가능합니다.

방법은 먼저  airport express와 스피커를 광케이블이나 오디오 케이블로 연결한 다음  iOS 디바이스를  airport epress에 무선으로 접속합니다. 그리고 iOS 디바이스에서 음악을 선택하면 스피커를 자체 스피커, airport express에 연결된 스피커를 선택할 수 아이콘이 나오는데 여기서  airport express를 선택하면 음악이 airport express와 연결된 스피커로 나옵니다. 그러므로 거실에서 아이폰으로 안방에 있는 스피커로 음악을 스트리밍할 수 있습니다.

몇일전에 온쿄 ND-S1, 피콜로 스피커, 캠브리지 오디오 광케이블을 구입해서 이미 구입한 airport express를 이용한 airplay는 가능하게 되었는데 표준 광케이블은 단자가 각으로 되어 있어 airport express에 직접 연결할 수 없는 문제점이 있습니다. 그래서 오늘 선인상가에 가서 천원을 주고 광케이블 각대원 젠다를 구입해 왔습니다.

각대원 젠다

이것이 천원짜리 광케이블 각대원 젠다입니다.

IMG 0781

이것이 airport express인데 맨 위쪽이 스피커와 연결하는 곳이고 가운데는 프린터와 연결하는 단자입니다.

IMG 0782

이 사진은 광케이블에 각대원 젠다를 연결한 모습입니다.

IMG 0779

광케이블을 airport express에 연결한 사진입니다.

IMG 0783

광케이블의 한쪽을  스피커의 광케이블 단자에  연결한 사진입니다.

IMG 0780

airplay 기능을 이요하여 음악을 스트리밍할려면 airport express에 연결된 스피커를 선택합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잡담] 12인치 맥북 과 11인치 아이패드프로 사진 한 컷

오늘 커피샵에 있으면서 심심해서 2인치 맥북 과 11인치 아이패드프로 사진을 찍었습니다.   스펙에 의하면 12인치 맥북이 약간 더 두꺼운데 11인치 아이패드 프로의 스마트 키보드 폴리오때문에 차이가 없이 보입니다.     나란히 놓고 보니 ...